Quantcast
임종석, 박종철 열사 아버지 박정기 씨 빈소 조문…“참으로 고단하고 먼 여정이었다”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07.29 19:1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과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고(故) 박종철 열사의 아버지 박정기씨 빈소가 마련된 부산시민장례식장을 찾아 조문했다.

29일 임 실장은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아버님, 참으로 고단하고 먼 여정이었습니다. 부디 편히 쉬십시오”라고 추모했다.

연합뉴스 제공
연합뉴스 제공

박종철 열사의 부산 혜광고와 서울대 선배인 조 수석도 페이스북에 “아버님은 종철의 아버지를 넘어 저희 모두의 아버님이셨다. 아버님, 수고 많으셨습니데이. 그리고 억수로 고맙습니데이. 종철이 만나거든 안부 전해주이소”라고 썼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전날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청천벽력같은 아들의 비보를 듣는 순간부터 아버님은 아들을 대신해 때로는 아들 이상으로 민주주의자로 사셨다. 아픔을 참아내며 오랫동안 고생하셨다. 편히 쉬시길 바란다”고 추모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