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글의 법칙 in 사바’ 워너원 하성운X옹성우X박정철, 코끼리 발자국에 멧돼지 흔적 ‘나오면 나무 위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7.27 23: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정글의 법칙’에서는 배우 박정철과 워너원 하성운, 옹성우가 정글을 탐험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27일 방송된 sbs‘정글의 법칙in 사바’편에서는 김병만 족장과 함께 배우 박정철, 박솔미, 에이핑크 김남주, 가수 토니안, 강남, 신화 에릭, 이민우, 앤디, 개그맨 박성광, 배우 윤시윤, 성훈, 이다희, 장동윤, 워너원 하성운, 옹성우가 출연했다.
 

sbs방송‘정글의 법칙’방송캡처
sbs방송‘정글의 법칙’방송캡처

 

정글의 베테랑 배우 박정철과 정글 초보 워너원 하성운, 옹성우가 첫 정글 탐사를 시작했다
 
박정철과 하성운, 옹성우는 생존지에 도착하자마자 주변 탐사를 하기로 했다.
 
생애 첫 정글 탐사에 들 뜬 하성운과 옹성우에게 박정철은 아홉 번째 정글 경험담을 말하며 자신감을 표현했다.
 
그러자 하성운과 옹성우는 박정철의 믿음직한 모습에 존경의 눈빛을 보냈다.
 
탐사를 시작하면서 정체 불명의 흙덩이를 발견했고 하성운은 “똥 아니냐?”라고 물었고 박정철은 “이렇게 큰 똥이 어디있냐. 아니다”라고 말했다.
 
하지만 그 흙덩어리는 코끼리의 똥이었고 멧돼지 흔적까지 보이면서 하성운과 옹성우는 두려운 표정을 지었다.
 
하성운은 “코끼리가 나타나면 어떻게 하냐”라고 물었고 제작진은 “나무에 올라가면 된다”라고 답했다.
 

또 아무리 찾아도 식량을 발견하지 못한 하성운은 “저희보다 동물들이 먼저 와서 다 먹어치우지 않았을까”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줬다. 
 
SBS‘정글의 법칙in 사바’편은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