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제이블랙♥마리, 다정한 셀카…“내 짝꿍 마리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제이블랙, 마리 부부가 다정한 셀카를 공개해 시선을 끈다.

최근 제이블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 짝궁 마리랑♡  #제이블랙 #마리 #짝궁”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제이블랙 인스타그램
제이블랙 인스타그램

특히 변함없는 애정을 과시하는 그들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짝꿍' 이란 말 예뻐요!”, “마리님 실제로 보고싶어요~^^”, “멋쪄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제이블랙과 마리는 지난 2014년 5년 열애 끝에 결혼에 골인했다.

한편, 두 사람은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출연으로 연일 화제를 모으고 있다.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는 결혼 이후 여성에게 보다 많은 책임과 희생을 요구하는 이 사회의 불합리한 관행을 과감하게 꼬집어낼 신개념 리얼 관찰 프로그램이다.

매주 수요일 오후 8시 5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