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외식하는 날’ 박준형♥김지혜 부부, 싱크로율 100% 두 딸 최초공개…‘주니와 혜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외식하는 날’의 박준형, 김지혜 부부가 두 딸을 방송에서 최초 공개했다.

18일 방송된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에서는 박준형, 김지혜 부부와 두 딸의 외식 풍경과 ‘자발적 혼밥러’ 배순탁의 외식 일상이 공개됐다.

박준형, 김지혜 부부 가족의 외식이 공개됐다.

김지혜는 “가족 예능 섭외가 많이 들어왔는데 아직 준비가 안됐다고 해서 안했다. 그동안 애들을 트레이닝 시켰다. ‘외식하는 날’ 섭외가 들어와서 MC가 누구냐고 했는데 강호동, 김영철이라고 했다. 이쯤에서 숨겨놨던 우리의 무기를 풀 때가 됐다고 했다”고 밝혔다.

박준형 김지혜 딸 /
박준형 김지혜 딸 /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 방송캡처

박준형은 “외모에서부터 자신있다. 첫째는 12살이고 둘째는 10살이다. 애들이 다 나를 닮았다. 그래서 자신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박준형 김지혜 딸 /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 방송캡처
박준형 김지혜 딸 /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 방송캡처

드디어 공개된 두 딸은 엄마, 아빠 판박이다. 이뿐만이 아니라 끼도 그대로 물려받았다. 10살 둘째 혜이가 연예인이 되고 싶다고 했고 이어서 자작랩을 한 영상도 공개됐다.

김지혜는 “혜이가 아빠를 많이 닮았다. 첫째는 아빠 70% 닮았고, 둘째는 99.9%를 닮았다”며 “우리 아빠 연예인이라고 했더니 담임선생님이 아빠가 박준형이냐고 했다. 그 정도로 닮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은 수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