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현장] 마마무(MAMAMOO) 문별, ‘레드문’ 주인공으로서 부담감?…“책임감+감사함이 더 커”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07.16 19:0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마마무(MAMAMOO) 문별이 컴백 활동에 앞서 강렬한 포부를 밝혔다. 

오늘(16일) 오후 서울 광진구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마마무의 일곱 번째 미니앨범 ‘레드 문(Red Moon)’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번 새 미니앨범 ‘레드 문’은 문별의 상징 컬러 ‘레드’에 문별의 이름에서 따온 ‘문(달)’을 합한 것으로, 여름과 닮아 있는 마마무의 화려한 매력을 담아낸 앨범이다.

지난 3월 옐로우 컬러를 시작으로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를 가동한 마마무는 옐로우, 레드, 블루, 화이트 등 멤버별 시그니처 컬러를 사계절에 비유해 네 가지 컬러를 상징하는 앨범을 선보이며 가요계를 마마무의 색깔로 물들일 예정이다.

문별은 개인 티저 영상에서 달의 여신으로 변신해 ‘레드 문’ 주인공다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여기에 보이시한 목소리로 “이제 나도 내 앞길 챙기지 너 없다고 무너질 내가 아니니”라는 가사가 더해져 ‘너나 해’ 걸크러쉬 매력에 방점을 찍었다.

이날 문별은 “앨범의 대표주자로서 책임감이 생겼다”라며 “진중하게 임할 수 있는 자리를 만들어줘서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마마무(MAMAMOO) 문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마마무(MAMAMOO) 문별 /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또한 “‘포시즌 포컬러 프로젝트’ 안에서 계절 이야기와 더불어 성장 모습 또한 보여드리고 싶다”며 “앞으로 보여드리고 싶은 모습이 많다”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문별은 “사람이다 보니 실수하는 부분도, 고칠 부분도 있다. 더 나아져가는 모습 보여드리는 마마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당찬 포부를 전했다. 

오늘(16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타이틀곡 ‘너나 해’가 포함된 일곱 번째 미니앨범 ‘레드 문(Red Moon)’ 전곡을 공개한 마마무는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또한 마마무(MAMAMOO)는 오는 8월 18~19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SK올림픽핸드볼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갖고 팬들과 만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