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김해공항 사고 피해자 택시기사, 아직도 중태…네티즌 “운전이 장난이야?”
  • 안윤지 기자
  • 승인 2018.07.12 01:2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윤지 기자] 김해공항 사고 피해자 택시기사가 아직도 중태다.

지난 10일 낮 12시 50분 부산 강서구 김해국제공항 국제선 청사 진입로에서 BMW 승용차가 정차 중인 택시 뒷 범퍼와 기사 A(48)씨를 잇따라 들이받았다.

A씨는 승객을 내려주고 택시 짐칸을 정리하던 중에 사고를 당한 것으로 전해졌다.

뉴시스 제공
뉴시스 제공

A씨는 사고 발생 후 2일이 지났음에도 아직 중태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또, 11일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사고를 낸 BMW 차량 블랙박스가 공개돼 크게 논란이 되고 있다.

네티즌들은 “운전이 장난이냐”, “운전을 잘 모르는 사람도 보면 일부러 그런 것 같다”며 청와대 국민청원에 청원을 할 정도로 부정적인 반응을 보이고 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