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아침마당’ 대학 친구들이 뭉쳤다…3인조 트로트 걸그룹 ‘트롯걸’

  • 박한울 기자
  • 승인 2018.07.11 09: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한울 기자] 11일 방송된 ‘아침마당’ 도전 꿈의 무대 코너에는 트롯걸이 출연했다.

트롯걸의 김은영은 “87년생 토끼띠 친구들이다. 대학에서 열심히 노래 공부하고 졸업했고, 졸업은 했지만 꿈을 이루는 데 실패하고 힘든 20대를 보냈다.

이어 “빚이 많아 이혼을 하셨고 할아버지 할머니가 저를 키워주셨다. 온갖 아르바이트를 하며 살았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KBS1 ‘아침마당’ 방송 캡처

또 “수아는 솔로 가수로 데뷔했지만 소속사가 문을 닫았다. 그 뒤 고시원에서 살며 뮤지컬 홍보알바를 하며 살고 있다. 은미도 트로트 그룹으로 데뷔했지만 잘 안돼 새벽엔 공장, 낮엔 소극장 무대를 전전하며 열심히 살고 있다”고 말했다.

김은영은 “어느 날 역삼동 치킨집에서 저희 셋이 만났고, 신세한탄을 하다 우리 셋이 하면 잘 될 것 같다며 뭉쳤다”고 말했다.

KBS1 ‘아침마당’은 월~금 오전 8시 25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