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기아타이거즈 치어리더 김맑음, 트로트 가수 변신…13일 신곡 발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기아타이거즈(KIA타이거즈) 치어리더 김맑음이 트로트 가수 맑음으로 변신한다.

13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김맑음의 ‘가즈아’가 공개된다.

이에 김맑음 소속사 주엔터테인먼트 측은 “맑음이 즐겁고 신나는 사운드로 전 국민을 흔들 준비를 마쳤다. 트로트의 빛이 될 준비도 완료했으니 많이 사랑해 달라"고 전했다.

‘가즈아’는 댄스를 가미한 트로트 곡이다. ‘사계절 내내 나만 믿고 가즈아’라는 내용이 돋보이는가 하면 신나는 드럼 비트에 색소폰, 기타 등 풀 세션 사운드가 듣는 이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주엔터테인먼트
주엔터테인먼트

 
 
특히 김맑음은 작사와 안무에 참여해 자신의 재능을 맘껏 발휘했다.
 
치어리더 김맑음에서 트로트 가수로 대중을 만날 맑음은 ‘야구장의 꽃’, ‘섹시한 요정’, ‘비주얼 여신’, ‘승리의 여신’ 등 다양한 수식어로 스포츠팬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주엔터테인먼트
주엔터테인먼트

기아타이거즈 치어리더 김맑음의 신곡은 13일 정오 공개된다.
 

기아타이거즈는 10일 오전 현재 순위 6위를 기록 중이다.
 
그가 치어리더로 활약한 기아타이거즈의 티켓은 티켓링크에서 예매가능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