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다비치(Davichi) 강민경-이해리, 우월한 미모 자랑하는 투 샷…‘여신 옆에 여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민성 기자] 다비치(Davichi) 강민경, 이해리가 우월한 미모로 시선을 끈다.

최근 강민경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우리 둘”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두 사람은 밝은 표정으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강민경 인스타그램
강민경 인스타그램

특히 갈수록 청순한 미모를 자랑하는 그들의 모습이 네티즌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에 네티즌들은 “강민경...너무 이쁘당~”, “변치 않는 우정”, “분위기 넘 좋아보여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강민경과 이해리는 지난 2008년 1집 다비치(Davichi)의 앨범 ‘Amaranth’로 데뷔했다.

데뷔 후 ‘미워도 사랑하니까’, ‘8282’, ‘안녕이라고 말하지마’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남기며 대중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