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폐쇄 57일 맞은 보라카이 섬의 현재 상황은?…되찾은 에메랄드 빛 바다

  • 김노을 기자
  • 승인 2018.06.27 08: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필리핀 당국은 환경오염으로 몸살을 앓고 있는 보라카이 섬의 정비가 시급하다며 지난 4월 26일 전면 폐쇄했다.

당시 지역 주민들은 막대한 경제 손실이 발생한다며 갑작스러운 섬 폐쇄에 비판이 잇따랐다.

하지만 폐쇄 2달이 지난 현재, 필리핀 당국의 보라카이 섬 회복 프로젝트는 매우 성공적으로 진행되고 있는 모습이다.

Facebook 'MannyPiñol'
Facebook 'MannyPiñol'

지난 25일(현지 시간) 필리핀 매체 'Definitely Filipino Buzz'는 폐쇄된 지 57일 된 보라카이 섬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보라카이 섬은 몰라보게 맑고 깨끗해진 모습이다.

해변을 뒹굴어 다니던 쓰레기를 한 점도 찾아볼 수 없다. 

하수가 흘러들어가 검게 변했던 바닷물은 다시 영롱한 푸른빛으로 변했으며 새하얀 백사장을 되찾았다.

Facebook 'MannyPiñol'
Facebook 'MannyPiñol'

필리핀 당국은 지금까지 보라카이 섬 복구 프로젝트를 위한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해 하수도 시설 정비, 고형 폐기물 관리시설 설치, 습지 싱크홀 등을 개선했다.

또 불법으로 설치된 구조물들은 모조리 철거하고, 배관 설치, 도로 확장 등 쓰레기를 정화할 시설을 충분히 확충하는 데 공을 들이고 있다.

환경부 장관 로이 시마투(Roy Cimatu)는 “생각보다 수월하게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다”며 오는 10월 26일 예정대로 정비가 완료될 것이라고 전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