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강경화, “종전선언 유연 대처…올해 안으로 추진하는 것이 목적”
  • 김노을 기자
  • 승인 2018.06.18 16: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종전선언과 관련해 입장을 밝혔다.

강경화 장관은 18일 오전 서울 도렴동 외교청사에서 취임 1주년 내신 출입기자단 대상 브리핑에서 “시기와 형식에서 유연성을 가지고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강경화 장관은 또 “종전선언 문제는 판문점 선언에 명시돼 있다”며 “올해 안으로 추진하는 것이 우리 정부의 목적”이라고 전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 / 뉴시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 / 뉴시스

이어 “이 분야에 대해 미국 측과 긴밀히 협의를 하고 있고, 북미 정상차원에서도 논의가 된 것으로 알고 있다”거 덧붙였다.

그러면서 “북미 정상회담의 공동선언에 판문점 선언을 재확인한 바 있다”면서 “이를 통해 미국 측의 의지도 있다고 확인돼 앞으로 미국, 또 북한과 협의를 해 나가면서 만들어 가야 될 결과물이라고 생각한다”고 뜻을 밝혔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