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츠’ 장동건, 채정안 오해 풀고…김영호에게 가짜 변호사 들킨 박형식 구하나?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6.13 22:5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슈츠’에서 장동건과 박형식이 채정안을 만나러 갔다.
 
13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슈츠(Suits)’에서는 강석(장동건)과 연우(박형식)가 홍비서(채정안)를 찾아갔다.
 

KBS2‘슈츠’방송캡처
KBS2‘슈츠’방송캡처

 

강석(장동건)과 연우(박형식)는 홍비서(채정안)에게 홍비서가 억울하게 나간 일을 함대표(김영호)가 꾸민 일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석은 홍비서에게 “언제부터 나를 좋아했냐?”고 물었고 홍비서는 쑥쓰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한편,  함대표(김영호)는 문희(손여은)를 통해서 연우(박형식)의 비밀을 알게 됐다.
 
함대표(김영호)는 연우(박형식)에게 “최변에게 전해 합의할 때가 됐다고. 말이랑 호랑이는 다르거든. 올라탈 때는 네 마음대로 였지만 내리는 것은 네 맘대로 안돼”라고 말했다.
 

또 연우는 강석에게 “함변호사님이 제가 가짜라는 거 알고 있어요”라고 말했고 강석은 함대표와 합의를 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궁금증을 자아내게 했다.
 
KBS2‘슈츠(Suits)’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