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싱글와이프’ 서경석 아내 유다솜, “가끔 다툴 때 세대 차이 느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은지 기자] 서경석의 아내(부인) 유다솜이 새삼 화제다

지난 1월 방영된 SBS ‘싱글와이프 시즌2’ 1회에서는 서경석의 아내(부인) 유다솜이 최초로 방송에 출연, 일상 이야기를 전했다.

서경석은 1972년생으로 올해 나이는 47세, 아내 유다솜의 나이는 34세. 두 사람은 13살 차이가 나는 부부다.

이날 방송에서 유다솜은 “2009년에 만나서 2010년 11월에 결혼했다. 1년 6개월 정도 연애를 했다”고 말했다.

유다솜 / SBS ‘싱글와이프 시즌2’ 캡처
유다솜 / SBS ‘싱글와이프 시즌2’ 캡처

이어 그는 “서경석은 책임감이 엄청 강하다. 나는  의존적인 성격인데, 내가 고민할 때 해해결을 해준다”고 든든한 남편을 소개했다.

13살 나이 차이에 대해 “크게 세대차이는 못 느끼지만, 가끔 다툴 때 느낀다. 이 사람이 너무 보수적인가? 생각 할 때가 있다”고 덧붙였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