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어쩌다 어른’ 이원영 동물행동학자, 김상중은 황제펭귄-원기준은 턱끈 펭귄-청하는 극락조 ‘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6.06 21:0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어쩌다 어른’에서 오리진(Origin) 시리즈 다섯번째 시간으로 극지 동물 펭귄의 생태계를 조명했다. 
 
6일 오후 방송하는 OtvN‘어쩌다 어른’에서는 극지연구소 선임연구원으로 활동 중인 동물행동학자 이원영이 강연을 했다.
 

OtvN‘어쩌다 어른’방송캡처
OtvN‘어쩌다 어른’방송캡처

 

김상중은 이원영에게 “우리 패널들과 닮은 동물은 뭐냐”라고 질문했고 이원영은 “먼저 김상중은 기품있는 황제 팽귄이다”라고 말했다.
 
김상중은 황제펭귄의 사진을 보고 “이유를 말하지 않아도 알겠다”라고 말했다.
 

이어 패널로 나온 배우 원기준을 보고 “날렵한 턱선과 김치로 맞았던 드라마를 보고 턱끈 펭귄을 닮은 것 같다”라고 했다.

또청하는 극락조를 닮았고 샘오취리는 친화력 갑인 물개를 닮았다고 보여주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OtvN 방송 프리미엄 특강쇼 ‘어쩌다 어른’은 매주 수요일 밤 8시 4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