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대구폭행, 20대에게 집단폭행 당한 50대 부부에…경찰 “쌍방이니 사과해라”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06.05 09: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광주폭행 논란이 채 가시기도 전에 대구에서 50대 부부가 20대 남성들에게 폭행 당한 사건이 뒤늦게 알려져 공분을 사고있다.

4일 대구 폭행 피해자 가족은 청와대국민청원에 “제2의 광주폭행 사건은 없어져야합니다”라며 재수사를 요구했다.

사건은 지난 4월 10일 밤 대구 볼로동 거리에서 발생했다. 부모님은 모임이 끝나고 귀가하는 길에 멀리서 들어오는 외제차의 전조등이 너무 밝아 꺼달라고 하면서 시작된 것.

이후 가해자들은 50대 부부에게 다짜고짜 욕과 폭력을 휘둘렀다. 

청와대국민청원 캡쳐
청와대국민청원 캡쳐

주변 목격자들로 인하면 치료비는 얼마든지 줄테니 죽을때까지 때리라며 무차별적인 폭행이 계속 됐다고 말했다.

이 과정에서 부인 김씨는 바닥에 머리를 수차례 부딪혀 두 차례 실신했다. 병원 진단 결과 이씨는 코뼈가 부러졌으며 부인 김씨는 왼쪽 갈비뼈 2대가 부러져 각각 전치 3·4주의 진단을 받았다.   

50대 부부는 당시 가해자들에게서 술냄새가 났다고 진술했지만 경찰은 음주측정도 하지 않았을 뿐더러 개인적인 볼일이 있어 바쁘니 일을 빨리 마무리 지으라고 재촉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경찰은 20분짜리 CCTV영상을 대충 확인한 뒤 피해자 부부에게 쌍방이니 오히려 가해자들에게 사과를 해야겠다고 말했다.

결국 두달만에 나온 결과는 쌍방폭행에 벌금형이었다. 

이에 피해자 딸은 경찰 축소수사 의혹을 제기하며 국민청원을 올려 재수사를 요구했다.

현재 청와대국민청원은 9,200의 참여인원이 넘은 상황이다.

이하 국민청원 전문
(http://www1.president.go.kr/petitions/261571)

안녕하세요 대구에사는 피해자 부모님의 딸입니다... 
4월 중순경 부모님이 모임이 끝나고 다시 귀가하는길에 멀리서 포OO상호의 외제차가 들어오고 전조등이 너무밝아 꺼달라고 함에 상대방이 기분이나빠욕을하며 시비가 붙었습니다 영상에서 보면 알 수 있듯이 그어떠란 욕도 폭력도 없었습니다 그냥 전조등좀 꺼주세요 하고 지나갔음에도 가해자분들은 부모님을 불러세워 다짜고짜 성적인 모욕감을 주는욕과 함께 쌍욕을 하였습니다 그리고 배로밀치고 멱살을 잡기시작했고 급기야 싸움이 시작됐습니다. 50대 후반의 나이인 저희 부모님은 20대 사람들을 감당할 수없었고 사과하고 미안하다고 보내달라하지만 속수무책이였습니다. 주변 목격자들로 인하면 치료비는 얼마든지 줄테니 죽을때까지 때리라며 무차별적으로 손목을꺾고 발로차며 폭행은 계속 되었습니다. 

영상을 보는내내 하염없이 눈물만났습니다 
 그분들이 차에서 내릴때도 술냄새가 났다고 진술했지만 음주측정도 하지 않았을 뿐더러 심지어 6일 후 경찰서에 갔지만 형사님께선 저희엄마아빠보고 자기 결혼기념일이 있고 상당히 바쁘니 빨리 마무리하겠다고 했습니다. 그리고 왜 건장한 남성들한테 말을 붙이냐고 오히려 더 뭐라했습니다 잔뜩기가죽은 우리는 진술실로 따라갔고 그때부터는 갑자기 시나리오를 만들어주시며 팀대 팀으로 싸운거니 쌍방으로 사건마무리할게요 라고 하셨습니다. 그리고 아무말도안했는데 다짜고짜 녹음같은고ㅠ하지말라며 윽박지르셨습니다. 그렇게 말도안되는 수사를 다하고나서 cctv를 드리니 어머? 우리가 가지러 갈려고했는데 고맙게 주시네 이러면서 20분짜리영상을 대충 보고오시더니 사모님도 때린게있으니 쌍방이고 오히려 A씨한테는 사과하셔야겠네요 라고 했습니다 


 그 A씨가 누구냐면 분명 영상에서 멱살잡고 배로밀치고 질질끌고가는 장면이 나옴에도 불구하고 
 피의자가 아닌 피해자가 돼서 오히려 저희보고 사과하라했습니다.... 
그사람은 저한테 이럼말을 했습니다 
 집안어른이 경찰에 계시다구요 ..그래서 제가 잘못들었나싶어서 뭐라고요? 하니깐 저희 집안 어른도 경찰이라구요 왜 그렇게보시죠? 불만잇어요? 라며 따지더라구요.... 

그래서 제가 그럼 제가 그경찰어른분께 이동영상보여드리고 언론에도 제보하겟다니 갑자기 형사님한테 이르고오더니 형사님이 쫓아와서 언론에 제보하지말라고 윽박지르고 명예훼손으로 고소장하고 싶냐고 막 겁을 주었습니다. 
그렇게 한 두달 끙끙앓다가 결국 결과나온거 보니 쌍방폭행에 벌금형이라고 약식기소 명령이 나왔습니다... 

수사관교체도 해주지않았고... 
정당수사도 해주지않았고.. 
심지어 집안어른이 경찰인지 아닌지 저는 알길이 없지만 분명 제귀로 제눈으로 들었습니다 
 청문감사실에도 그쪽집안에 경찰있다고 협박했으니 제발 바꿔달라했지만 소용이 없었습니다 오히려 
 형사님께서 전화와서 자녀분이 담당형사바꿔달라했냐고 되물으며 비꼬는 어조로 말씀하셨습니다... 
50대 후반의 부모님이 ...격투기를 배운걱도아니고 무술을 배운것도 아니고 아무힘도 없는데 어떻게 팀대 팀으로 싸운 쌍방폭행이 되는지 모르겟습니다 그사람들은 멀쩡하게 다음날부터 일도하고 평범한 삶을 살지만 저희부모님은 일도 못가고 집에서 두달째 매일 정신적피해와 고통으로 시달리고 있습니다 
 대한민국에 동방예의지국은 옛말인가요... ㅠㅠ 
 두분 얼굴 볼때마다 가슴이 찢어집니다.. 
제발 도와주세요 재수사 부탁드리겠습니다.. 

1. 전조등으로인해 시비가 붙었습니다. 
2. 미안하다고 보내달라고 사과했지만 쌍욕과 성적인모욕감을 주는 욕을 지속적으로 하고 몸을 밀치기시작하였습니다. 
3. 본격적으로 폭행을 시작해 각 전치 3,4주가 나옴 아빠는 코뼈가 부러지고 얼굴이 망가졌지만 그쪽은 매우 멀쩡했으며 일상생활을 다 할 수 있었습니다. 
4. 음주운전도 조사하지않은걸로 알고있습니다. 
5. 경찰서가서 눈이마주치니깐 (해당남성과) 자기한테 불만있냐며 다짜고짜 자기 집 어른도 경찰이라며 비아냥거렸습니다... 
6. 형사님은 진술할때 아예 시나리오를 만들어주시며 강압진술을 하셨고 입도 못떼게 했습니다. 
7.녹음도 하지말고 입도떼지말고 듣기만하고 대답만 하라 하셨고 자기 결혼기념일 있으니 바쁘다고 빨리처리하겠다했습니다. 
8. 이런사건들 때문에 시간낭비하기싫다했습니다. 

9. 가해자들은 사과도없이 비아냥거리고 경찰서를 떠났습니다. 
10. 검찰에 말도없이 기소되고 추가서류도 처음엔 받아주지도 않았습니다.. 
11. 모두가 대충대충하는 분위기고 수사관교체도 응해주지않으며 언론에 제보하지말라며 윽박지르고 겁을 주셨습니다. 

링크첨부하겠습니다 도와주세요..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