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글로리데이’, 류준열X지수X수호X김희찬 출연…줄거리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1일 오전 영화 ‘글로리데이’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며 화제가 됐다.

영화 ‘글로리데이’는 지난 2016년 개봉한 최정열 감독의 작품.

류준열과 지수-수호-김희찬-김동완 등 쟁쟁한 배우들이 출연해 영화를 빛냈다.

이제 막 스무 살이 된 친구 용비(지수 분), 상우(수호 분), 지공(류준열 분), 두만(김희찬 분)은 입대하는 상우의 배웅을 위해 오랜만에 뭉쳐 여행을 떠난다. 

친구가 전부이고 제일인 용비, 대학 대신 군대를 택한 상우, 엄마에게 시달리는 재수생 지공, 낙하산 대학 야구부 두만은 각자의 일상에서 벗어나 자유를 만끽한다. 

지수-류준열-김희찬-수호 / 온라인 커뮤니티
지수-류준열-김희찬-수호 / 온라인 커뮤니티

포항의 한 바닷가. 어른이 된 기분에 한껏 들떠 있던 것도 잠시, 우연히 위험에 처한 여자를 구하려다 시비에 휘말리게 되고 네 명은 순식간에 사건의 주범이 되어버린다. 무심한 경찰과 속 타는 부모들은 ‘진실’보다는 ‘사실’이 더 중요하다고, 그리고 ‘세상에는 친구보다 지킬 것이 더 많다’고 말한다. 

“센 척하지마! 너도 무섭잖아”

가장 아름답게 빛나던 하루는 속수무책 구겨져만 가고, 넷이라면 두려울 게 없었던 이들의 마음도 점차 무력하게 흔들린다.

이처럼 영화 ‘글로리데이’는 용비-상우-지공-두만에게 갑작스럽게 찾아온 어둠을 그렸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