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PD수첩’ 직지사 주지 법등스님, 여승자매 성폭력 의혹 조명…‘불교계 미투운동?’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5.29 23: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PD수첩’이 법등스님 성폭력 의혹을 조명했다.
 
29일 MBC ‘PD수첩’은 1157회인 ‘큰스님께 묻습니다’ 2편이 방송됐다.
 
이번 방송의 타깃은 직지사 주지인 법등스님.

MBC ‘PD수첩’ 방송 캡처
MBC ‘PD수첩’ 방송 캡처

 
‘PD수첩’과 만난 여승자매는 그에게 성폭력을 당했다고 폭로했다.
 
이에 수년 째 힘겨운 싸움을 이어가고 있다고.
 
법등스님은 불교계 사법부라 할 수 있는 호계원장으로 수년간 지낸 인물.

MBC ‘PD수첩’ 방송 캡처
MBC ‘PD수첩’ 방송 캡처

 
07년부터 12년까지 했으니 약 5년 이상 호계원장으로 활동한 인물인 셈.
 
이에 여승자매는 최고의 자리이며 잘못을 해선 안 되는 자리라고 강조했다.
 
하지만 법등스님은 이와 관련한 의혹에 대해 부인하고 있다.
 

진실은 무엇일까. 이번 의혹은 불교계 미투운동으로 번지게 될까.
 
MBC ‘PD수첩’은 매주 화요일 저녁 11시에 방송된다.


Tag
#PD수첩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