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밝은 역 연기하고 싶다”…이유영, 윤시윤과 달달한 로맨스 선보일까?…‘기대감↑’
  • 신아람 기자
  • 승인 2018.05.18 16: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아람 기자] 이유영이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 확정 소식을 알렸다.

18일 이유영은 ‘친애하는 판사님께’ 출연 확정 소식을 알리며 유시윤과 호흡을 예고했다.

과거 인터뷰에서 ‘스릴러 퀸’이라는 수식어가 붙을 만큼 그동안 한서린과 같이 조금은 무겁고 어두운 캐릭터를 연기해온 이유영이 이제는 밝은 역을 해보고 싶다고 말한 바 있다.

이유영/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이유영/ 톱스타뉴스 HD포토뱅크

“누군가의 인생에 남을 정도로 기억에 남는 역을 연기해보고 싶다는 욕심이 있다”며 “현실을 공감할 수 있는 일상적인 역을 해보고 싶다”고.

이후 ‘미치겠다, 너땜에!’에서 본인이 원했던 밝은 캐릭터를 연기한 이유영은 호평을 받았다.

과연 이번에도 윤시윤과 달달한 로맨스를 보일지 궁금증이 더해지고 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