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인형의 집’ 이호재, 이한위 집 방문해서 감사 인사…최명길에게 “박하나 후계자로 발표하겠다”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5.16 20:3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인형의 집’에서는 이호재가 이한위와 최명길이 있는 박하나가 살던 집을 방문했다.
 
16일 방송된 KBS2 ‘인형의 집’에서는 은회장(이호재)은 자신의 친 손녀인 세연(박하나)이 살던 집을 찾아갔다.
 

KBS2‘인형의 집’방송캡처
KBS2‘인형의 집’방송캡처

 

은회장(이호재)은 필목(이한위)과 영숙(최명길)에게 무릎을 꿇고 감사 인사를 했고 필목도 은회장이 나쁜 사람이 아님을 감지했다.
 

필목(이한위)은 가족들과 재준(이은형)과 세연(박하나)의 언약식을 계획했고 은회장(이호재)은 세연(박하나)에게 자신을 초대해 달라고 부탁했다.

또 은회장은 영숙(최명길)에게 이번 언약식이 끝나면 세연이 내 후계자라고 발표하겠다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했다.
 
KBS2 에서 방송된 일일드라마‘인형의 집’은 월요일~금요일 밤 7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