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SK와이번스 치어리더’ 이미래, ‘행복드림구장’ 티켓 매진 유발하는 ‘비주얼 끝판왕’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05.16 17:1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SK와이번스의 이미래 치어리더가 응원단상에서 빛나는 비주얼을 뽐냈다. 

최근 이미래는 자신의 SNS에 “길고도 길었다. 긴 하루가 끝나고집이다, 좋다, 편하다, 아..또 바쁜 내일이 기다리고 있지만..무튼 이겨서 행복하다는 결론굿밤요#sk와이번스 #승리 #길고긴하루 #끝 #굿밤 #잘자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미래는 SK와이번스 유니폼을 착용한 채 응원에 열중하고 있다.

특히 그는 물오른 비주얼로 네티즌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에 네티즌은 “수고하셨어용 꿀잠하세요”, “오늘도 이미래치어화이팅~~”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이미래 / 이미래 인스타그램
이미래 / 이미래 인스타그램

1990년생인 이미래의 나이는 올해 29세다.

그는 원주 DB 프로미, SK와이번스 치어리더로 활약 중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