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 화려한 영상미 속 따뜻한 가족애…‘어떤 내용?’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05.05 14:1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영화 ‘찰리와 초콜릿 공장’이 화제다.

‘찰리와 초콜릿 공장’은 지난 2005년 개봉한 팀 버튼 감독의 작품이다.

영화에는 조니 뎁, 프레디 하이모어, 데이빗 켈리 등이 출연했다.

전 세계 누구에게나 사랑 받는 세계 최고의 초콜릿 공장인 ‘윌리 웡카 초콜릿 공장’.

매일 엄청난 양의 초콜릿을 생산해 세계 각국으로 운반하고 있지만 그 누구도 공장을 드나 드는 사람을 본 적이 없는 비밀의 공간이다. 

어느 날, 윌리 웡카가 5개의 웡카 초콜릿에 감춰진 행운의 ‘황금티켓’을 찾은 어린이 다섯 명에게 자신의 공장을 공개하고 그 모든 제작과정의 비밀을 보여주겠다는 선언을 한다.

이제 전 세계 어린이들은 황금티켓을 찾기 위한 노력을 시작한다.

스틸컷/ 네이버 영화
스틸컷/ 네이버 영화

엄마, 아빠, 할머니, 할아버지들과 함께 초콜릿 공장 바로 옆, 다 쓰러져 갈듯한 작은 오두막집에서 살고 있는 찰리(프레디 하이모어) 역시 초콜릿 공장에 가고 싶은 건 마찬가지.

그는 운명인 듯 황금티켓을 찾게 되고 그렇게 웡카의 초콜릿 공장에 들어가게 된다.

웡카의 초콜릿 공장에 들어간 찰리는 눈앞에 펼쳐지는 놀라운 광경들에 입을 다물지 못한다.

한편, 찰리를 제외한 다른 네 명은 웡카의 놀라운 발명품들에는 관심도 없고 한결같이 욕심과 이기심, 승부욕과 과시욕에 눈이 멀어 자꾸만 문제를 일으키는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