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무비포커스] ‘챔피언’, 마동석의 위대한 팔뚝 액션… ‘온 가족이 함께 볼 수 있는 따뜻한 영화’
  • 이예지 기자
  • 승인 2018.04.29 22: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예지 기자] 국내 최초 팔뚝 액션 영화 ‘챔피언’이 개봉을 앞두고 있다.

영화 ‘챔피언’은 국내 최초 팔뚝 액션이라는 신선한 설정 안에 유쾌한 웃음과 가슴 뜨거운 감동의 순간을 촘촘하게 구성해 재미를 선사하는 작품이다.

이 영화를 위해 마동석은 10년 동안 준비를 했다고 한다 그래서 그런지 영화 속 마동석의 열정이 눈에 띄었다.

영화 ‘챔피언’ 포스터
영화 ‘챔피언’ 포스터

마동석은 극 중 심장보다 팔뚝이 먼저 뛰는 타고난 팔씨름 선수 마크 역할을 맡았다. 그는 타고난 힘을 바탕으로 팔씨름 선수로 활약했지만 예기치 못한 사건에 휘말리는 바람에 은퇴 후, 이런저런 아르바이트를 전전하게 된다. 이런 마크 곁에는 미국에서 만나 오랫동안 알고 지낸 진기(권율)가 있다.

권율 / 영화 ‘챔피언’ 스틸컷
권율 / 영화 ‘챔피언’ 스틸컷

진기는 마크가 가진 팔씨름 선수로서의 재능을 알아보고, 그의 에이전트를 자처한다. 진기는 마크를 위해서라고 하지만 사실 마크는 진기가 자신을 이용한다는 사실을 알고 있다. 영화에서는 사람과 사람 사이의 내면과 현실 속에서 어쩔 수 없이 이용을 해야만 하는 진기의 모습을 잘 표현해 냈다. 

세계대회 프리패스를 건 팔씨름 대회가 한국에서 개최된다는 걸 알게 된 진기는 마크를 설득해 한국으로 데려오게 된다. 오랜 고민 끝에 진기를 믿고 한국으로 간 마크는 진기의 행동에 대해 이해가 안 가지만 그래도 오랫동안 봐온 동생이기에 진기가 하자는 대로 마지못해 해준다. 이 과정에서 진기는 스폰을 받으려고 자존심을 다 버리며 돈을 위해 복종을 하지만 마크는 그런 진기의 행동에 못마땅해하며 아닌 건 아니라고 말한다. 결국 진기와 마크는 돈으로 인해 갈등을 겪지만 진기는 이로 인해 큰 깨닫음을 얻고 변화된다. 영화는 진기의 변화된 내면 갈등과 심리를 잘 묘사했다. 

마동석 / 영화 ‘챔피언’ 스틸컷
마동석 / 영화 ‘챔피언’ 스틸컷

마크는 어렸을 때 미국으로 입양 보내졌다. 이런 마크를 위해 진기는 마크의 친엄마 집주소를 알아내서 마크에게 선물로 준다. “같이 가줄까?”라는 진기의 말에 마크는 괜찮다고 한다. 하지만 마크는 혼자서 친엄마의 집으로 찾아간다. 그 집에서 마크는 ‘쭌쭌남매’ 를 만나게 된다. 서로 눈이 마주치자 마크는 이내 자신의 모습을 숨기고 만다.

권율  마동석 한예리 / 영화 ‘챔피언’ 스틸컷
한예리 권율 마동석 / 영화 ‘챔피언’ 스틸컷

영화에서는 입양아, 싱글맘 같은 사회적 편견에 맞선 사람들의 이야기를 밝게 잘 풀어냈으며 챔피언을 꿈꾸는 전 팔씨름 선수 마크와 자칭 최고의 스포츠 에이전트 진기 , 그리고 마크에게 갑작스레 생긴 가족 동생 수진과 조카 쭌쭌남매의 이야기를 담아냈다.

마크는 동생 수진과 조카 쭌쭌남매를 통해서 가족에 대한 소속감을 갖게 되며 꿈이 생기게 되지만 자신의 친동생인 줄 알고 있었던 수진이 사실은 피 한 방울도 안 섞인 남남이라는 사실을 알아버리고 큰 배신감을 느끼게 된다.

권율 마동석 한예리 / 영화 ‘챔피언’ 스틸컷
권율 마동석 한예리 / 영화 ‘챔피언’ 스틸컷

‘챔피언’은 얽히고설킨 관계 속에서 상처받고 회복되는 과정을 그린 영화이기도 하다.

또한 물질적인 유혹에 매번 넘어지는 진기에게 “진기야 정신 차려, 이런 식으로 돈을 받는 건 옳지 않아” 라며 말하는 마크의 모습이 인상적이다.

결국엔 어떠한 물질적인 유혹보다 꿈이 우선시 되고 내가 하고자 하는 확신이 있으면 그 꿈을 이뤄낼 수 있다는 걸 영화에서는 보여준다.

어쩌면 사람과 사람 사이에 불신과 삭막함이 공존하며 물질적인 것을 추구하는 현사회에 꼭 필요한 영화이지 않나 생각해 본다. 다만 한 가지 아쉬웠던 점은 주인공이 좌절을 딛고 목표를 성취해나간다는 다소 뻔한 스토리 라인이다.

마동석 권율 / 영화 ‘챔피언’ 스틸컷
마동석 권율 / 영화 ‘챔피언’ 스틸컷

하지만 진기의 가치관이 마크로 인해 변화되는 모습, 마크와 수진 그리고 쭌쭌남매가 진정한 가족이 되는 과정을 통해 앞으로 추구해야 되는 것이 무엇인지 가족이란 무엇인지 다시 생각해보게 되는 영화이었음은 분명하다.

아이들과 다 같이 볼 수 있는 따뜻한 영화를 만들고 싶다던 마동석,  그의 바람이 이 영화로 한발짝 다가선 듯 하다.

영화 ‘챔피언’은 5월 1일 개봉한다.

# 완성도
★★★★☆
 
# 연기력
★★★★☆
 
## 총점
★★★★☆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