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오늘 날씨] 하루종일 봄비, 일부지역 천둥-번개…‘낮 최고 기온, 서울 12도-광주 17도-부산 14도 등’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04.23 08:1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23일은 전국에 하루종일 비가 오겠다. 

강수량은 전국에서 40~80㎜로 예상된다. 특히 전날 호우 특보가 발효된 제주도를 비롯해 지리산 부근과 남해안에는 다음 날 오전까지 시간당 20㎜ 이상 많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제주도는 산간 지역에 호우경보가, 북부를 제외한 모든 지역에 호우주의보가 발효됐다. 흑산도·홍도·서해5도에도 호우주의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비가 내리는 지역에서 돌풍을 동반한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며 “안전사고와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란다”고 했다. 그러면서 “비가 와 가시거리가 짧으니 교통 안전에도 신경 써 달라”고 덧붙였다.

바람도 강하게 불겠다. 특히 울릉도·독도·흑산도·홍도·거문도·초도·서해5도에는 강풍주의보가 발효됐다.

이번 비는 24일 오전 기압골 영향에서 차차 벗어나면서 수그러들고, 서쪽 지방부터 그치기 시작해 오후에는 대부분 지역에서 멈추겠다. 

비가 내리면서 초여름 날씨를 보였던 주말과 달리 기온이 10도 가량 떨어져 평년보다 다소 낮겠다.  

뉴시스
뉴시스

아침 기온은 ▲서울 11도 ▲인천 12도 ▲수원 11도 ▲춘천 9도 ▲강릉 8도 ▲청주 12도 ▲대전 10도 ▲전주 16도 ▲광주 15도 ▲대구 11도 ▲부산 13도 ▲제주 19도로 관측된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2도 ▲인천 12도 ▲수원 12도 ▲춘천 10도 ▲강릉 10도 ▲청주 13도 ▲대전 12도 ▲전주 17도 ▲광주 17도 ▲대구 13도 ▲부산 14도 ▲제주 22도로 예상된다. 

대부분 먼바다에 풍랑 특보가 발효됐고, 전해상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다.

기상청은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 정보를 참고해달라”고 말했다. 

미세먼지(PM-10 기준)는 전국에서 ‘좋음’을 보이겠다.

Tag
#날씨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