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으라차차 와이키키-최종회’ 이주우, 수면마취 받고 손승원에게 “좋아한다” ‘고백’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4.17 23: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이주우가 손승원을 좋아하는 마음 때문에 괴로워하는 모습이 나왔다.
 
17일 방송된 jtbc 월화 드라마‘으라차차 와이키키-최종회’에서는 수아(이주우)는 두식(손승원)을 좋아하는 마음이 점점 커져서 괴로워했다.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수아(이주우)는 두식(손승원)을 보면 일부러 “이 돼지야”라고 화를 냈지만 뒤에서는 술을 마시고 사랑점을 치며 두식을 좋아는 마음을 감출 수 없었다.
 
어느날 수아(이주우)는 두식(손승원)이 스케치북에 자신이 쓴 사랑 점을 볼까봐서 삼켜버리고 배가 아파서 내시경을 받게 됐다.
 

또 수아는 수면마취를 하고 두식을 불러 달라고 했고 두식에게 “내가 너를 좋아한다”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jtbc 월화드라마‘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