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이지혜, 조현민 음성파일&갑질논란에 “대한항공과 작별, 아시아나로 갈아타야지”

  • 김하연 기자
  • 승인 2018.04.16 15:5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하연 기자] 대한항공 갑질 논란에 이지혜가 의견을 밝혔다.

16일 오전 이지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대한항공과 관련된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대한항공 사진과 함께 “이제 대한항공과 작별해야 할것 같다. 안녕. 아시아나로 갈아타야지”라는 글을 올려 눈길을 끌었다.

최근 불거진 대한항공 조현민 전무 갑질논란에 자신의 생각을 밝힌 것.

이지혜 SNS
이지혜 SNS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지혜언니 말에 폭풍공감”, “대한항공 이제 안 탑니다~”, “아시아나도 그리 깨끗하지는 않습니다”, “저가항공사도 좋아요”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앞서 대한항공은 조현민 전무가 대한항공의 광고대행을 맡은 광고대행사 직원에게 음료수병을 던졌는데 깨지지 않자 물을 뿌렸다는 글이 게재돼 논란이 일었다.

이에 조현민 전무는 자신의 SNS에 “어리석고 경솔한 제 행동에 고개 숙여 사과 드립니다”라고 사과문을 게재한 바 있다.

하지만 며칠 지나지 않아 조현민 전무의 욕설 음성파일이 공개되며 또 한 번 논란의 중심에 서게 됐다.

현재 청와대 국민청원 홈페이지에는 대한항공의 사명에 ‘대한’ 명칭 사용 금지, 갑질논란 적극 수사 등의 청원글이 끊이지 않고 올라오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