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캐스팅 콜’ 김수연, 뮤지컬에 대한 뜨거운 열정 드러내…‘만장일치로 캐스팅 콜’

  • 양인정 기자
  • 승인 2018.04.09 16:5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인정 기자] 김수연이 ‘캐스팅 콜’에서 인상적인 노래와 연기로 심사위원에게 만장일치로 캐스팅 콜을 받았다.
 
지난 6일 방송된 ‘캐스팅 콜’에서는 뮤지컬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스칼렛 오하라’, ‘레트 버틀러’ 캐스팅을 위한 2차 오디션이 진행됐다. 김수연은 2차 오디션 무대에서 신인 뮤지컬 배우답게 뜨거운 열정을 선보이며 눈길을 사로 잡았다.

그는 1차 오디션에서는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인 반면 2차 오디션에서 뮤지컬 ‘레미제라블’의 ‘나홀로’를 노래해 심사위원의 이목을 집중 시켰다. 특히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스칼렛이 평생 애슐리를 짝사랑했던 감정이 ‘레미제라블’의 에포닌과 닮아 있어 선곡하게 됐다고 밝혀 뮤지컬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김수연 / SM C&C
김수연 / SM C&C

이에 심사위원들은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박해미는 “좀 더 공부를 한다면 더 좋은 배우 재목이 되겠단 생각이 들었다”, 카이는 “너무 평범하다. 근데 그래서 특별하다”며 “무대에 섰을 때 더욱 더 빛나는 배우가 될 것”이라고 칭찬했다. 

이로써 심사위원의 만장일치로 캐스팅 콜을 받은 김수연은 다음 단계에 진출을 확정했다.

무대를 마친 그는 “신인배우가 무대에 올라서 연기를 할 수 있는 것 자체가 정말 감사한 일이다”며 “앞으로 큰 성장을 할 수 있는 시간인 것 같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캐스팅 콜’은 MBC뮤직, MBC드라마넷에서 금요일 오후 9시 30분, MBC에브리원에서는 11시 20분에 방송되고 있다.

#뮤지컬 오디션 #캐스팅콜 최수정 #뮤지컬 공개 오디션 #캐스팅콜 김수연 #최지이 #황인성 #이하린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