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MB 구속’…‘썰전’, 특보 본 순간 유시민曰 “나만 동네 바보 됐어” , 박형준曰 “제가 모셨던 분인데...”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03.30 09:2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29일 방송된 ‘썰전’에서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에 대해 생각을 나눴다.

김구라는 “지난 주 저희 방송이 나가는 날(22일) 이명박 전 대통령의 구속 영장이 발부돼 썰전이 중단되고 뉴스 특보 생방송이 나갔다”며 그 당시 어땠는지 물었다.

유시민은 “저만 동네 바보가 됐다, 타이밍이 절묘했다”고 말했다.

JTBC ‘썰전’ 캡처
JTBC ‘썰전’ 캡처
JTBC ‘썰전’ 캡처
JTBC ‘썰전’ 캡처

박형준은 “제가 모셨던 분인데 ‘권력이 참 무상하고 비정하구나’하는 생각을 안할 수가 없었다”고 답했다.

JTBC ‘썰전’ 캡처
JTBC ‘썰전’ 캡처

김구라는 “이명박 전 대통령도 SNS에 친필 입장문을 올리기도 했다. 이 점을 볼 때 본인의 구속을 예상한 게 아니냐는 얘기가 나오더라”고 말했다.

이에 박형준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심정이 고스란히 드러났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