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추리의 여왕 시즌2’ 김민상, 김현숙에게 “내 뒤를 이을 2인자의 기회를 주겠다”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28 22:4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추리의여왕 시즌2’에서 김현숙이 김민상의 연구실을 찾았다.
 
28일 방송된 KBS2 수목드라마 ‘추리의 여왕 시즌2’에서는 황팀장(김민상)은 강의를 열심히 듣는 경미(김현숙)를 자신의 연구실에 초대했다.

 

KBS2‘추리의 여왕 시즌2’방송캡처
KBS2‘추리의 여왕 시즌2’방송캡처

경미(김현숙)는 경찰서에 와서 황팀장(김민상)의 연구실을 찾았고 계팀장(오민석)이 황팀장의 연구실에 안내를 했다.
 

황팀장(김민상)은 경미를 보고 반가워하면서 “자네에게 족적 베이스를 남길 수 있는 영광을 주겠다”라고 말했다.
 
또 황팀장은 경미에게 “앞으로 나와 함께 연구하며 2인자가 될 수 있는 기회를 주겠다. 이미 내가 처리는 다 해놨다”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내게 했다.

KBS2‘추리의 여왕 시즌2’는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