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으라차차 와이키키’ 고원희, 이이경에게 장난 금지령… ‘금단 현상으로 우울증’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28 00:0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고원희가 시도 때도 없이 장난을 치는 이이경에게 장난금지령을 내렸다.
 
27일 방송된 jtbc 월화 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서진(고원희)은 준기(이이경)가 평소에 장난이 너무 심해서 걱정이 됐다.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서진(고원희)은 준기(이이경)와 함께 친구를 만나러 갔다가 지나친 장난을 하는 모습을 보고 창피한 생각이 들었다.
 
이에 서진(고원희)은 준기(이이경)에게 “오빤 왜 매사가 장난이냐?”라고 말했고 준기는 “앞으로 조심할게”라고 답했다.
 

그러자 서진은 “아예 하지 말라”고 했고 그 후 두식(손승원)과의 장난도 끊고 금단 현상으로 우울해 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jtbc 월화드라마‘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