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백년손님’ 브아걸 제아X미료, 나르샤와 방여사 새집 방문… 황태경은 ‘화장실 청소’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24 19: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나르샤의 엄마 방여사의 집에 제아와 미료가 방문했다.
 
24일 방송된 sbs‘자기야-백년손님’에서는 나르샤의 엄마 방여사가 새집으로 이사를 하게 됐다.

 

sbs방송‘자기야-백년손님’방송캡처
sbs방송‘자기야-백년손님’방송캡처

 

이사를 한 후에 황태경과 방여사는 새집 정리를 한창하고 있었는데 나르샤에게서 전화가 왔다.
 
나르샤는 “엄마를 너무 너무 보고 싶다는 사람이 있다”라고 하며 “손님과 함께 집들이 하러 갈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방여사는 “내가 아는 사람이야”라고 물었고 “같이 갈게 그분이랑 30분 있다갈게”라고 말했다.
 
기다리는 동안에 방여사는 요리를 하고 황태경은 정리정돈과 청소를 했다.
 

이어 나르샤와 함께 브아걸의 미료와 제아가 들어왔고 황태경이 청소한 화장실을 보고 놀라는 모습을 보이면서 시청자들에게 감탄사를 자아냈다.
 
SBS 에서 방송된‘자기야-백년손님 ’는 매주 토 오후 6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