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근황] 유은성 아내 김정화, 최근 일상 보니? “나레이션 맡았어요”

  • 정희채 기자
  • 승인 2018.03.21 15:3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희채 기자] 유은성 아내 김정화가 일상을 공개했다.

최근 솔트 엔터테인먼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김정화#Kimjunghwa김정화 배우가 EBS 휴먼 다큐멘터리 <희망풍경>의 나레이션을 맡았습니다!따스한 목소리로 프로그램을 한층 더 풍성히 만들 김정화 배우에게 많은 응원 부탁드려요#EBS #휴먼 #다큐멘터리 #희망풍경 #나레이션 #나레이터 #배우 #멋진행보 #응원해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정화는 환한 미소를 지으며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또한, 청순한 외모와 우윳빛 피부가 돋보여 팬들의 이목이 모이게 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진짜 나이를 먹지 않으시네여 ㅜㅜ”, “여전히 이쁘시다!!!!응원해요 화이팅!”, “크 예전에 진짜 팬이어쓴데 ㅎㅎ 여전히 여신이시네요”, “지금도 너무 아름다워요 진짜 프로그램 잘보고 있어여 항상 응원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정화 / 솔트 ENT
김정화 / 솔트 ENT

배우 김정화는 지난 2000년 이승환의 뮤직비디오에 출연한 후 드라마 ‘논스톱’, ‘쩐의 전쟁’, ‘바람의 나라’, 영화 ‘그녀를 모르면 간첩’, ‘파란자전거’ 등에서 열연했다. 지난 2013년 CCM가수 유은성과 결혼한 후 두 아들을 두고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