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토픽] ‘금 줍자’ 비행기서 금덩이 ‘와르르’ 쏟아져…금괴 9t 실은 러 화물기 문짝 파손

  • 장영권 기자
  • 승인 2018.03.19 14: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영권 기자] 약 9t의 금괴를 실은 러시아의 An-12 화물기가 15일 시베리아 동부 야쿠츠크에서 이륙을 위해 고도를 높이던 중 화물칸 문이 금괴의 무게를 견디지 못하고 부서지면서 3.4t의 금괴가 쏟아져 내리는 사고가 발생했다고 타스 통신이 보도했다.

금괴가 공항 활주로에 쏟아져 내리자 공항 인근 주민들이 금을 줍기 위해 몰려들었지만 경찰은 활주로를 폐쇄하고 주민들의 접근을 차단했다.

사고는 승무원들이 화물을 단단히 고정해 놓지 않아 화물기가 고도를 높이자 금괴들이 한 쪽으로 쏠리면서 문이 부서지면서 발생했다.

‘금 줍자’ 비행기서 금덩이 ‘와르르’ 쏟아져…금괴 9t 실은 러 화물기 문짝 파손
‘금 줍자’ 비행기서 금덩이 ‘와르르’ 쏟아져…금괴 9t 실은 러 화물기 문짝 파손

경찰은 활주로에 흩어졌던 172개의 금괴 3.4t을 모두 회수했다고 말했다.

사고기에는 5명의 승무원이 탑승해 있었는데 사고로 인해 부상을 입은 승무원은 없다고 경찰은 덧붙였다.

사고기는 야쿠츠크에서 약 12㎞ 떨어진 마간 마을의 비행장에 착륙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