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슈돌’ 에바, 첫눈에 반한 남편에 ‘돌직구 대시’…“우리 방으로 와라”
  • 김노을 기자
  • 승인 2018.03.19 09:14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노을 기자] ‘미수다’에 출연했던 방송인 에바가 화제인 가운데, 그의 연애 스토리에 이목이 모이고 있다.

지난해 3월 방송된 SBS ‘자기야 백년손님’에는 에바와 그의 남편이 출연해 첫 만남 일화를 밝힌 바 있다.

당시 방송에서 에바는 “스키장에 갔을 때 남편을 처음 보게 됐다”며 “우람한 체격과 짙은 눈썹이 제 스타일이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에바 / SBS ‘자기야 백년손님’ 방송 캡처
에바 / SBS ‘자기야 백년손님’ 방송 캡처

이어 “너무 마음에 들어서 같이 스키를 타자고 했다. 스키를 타러 올라가는 중 나눈 대화에 남편이 더 마음에 들었다”며 “그래서 우리 방으로 오라고 했다. 다행히도 남편이 방으로 찾아왔고 아침까지 술을 마시며 대화를 나눴다”고 밝혀 주변의 놀라움을 자아냈다.

또한 에바는 남편에 대해 “몸도 마음도 참 괜찮은 사람”이라며 애정을 드러내 보는 이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했다.

한편, 지난 18일 방송된 KBS ‘슈퍼맨이 돌아왔다’에는 에바 포피엘, 아키바 리에, 크리스타나 등 엄마가 된 ‘미수다’ 멤버들과 샘 해밍턴 부자가 만나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모습이 담겼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