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할리퀸, 그의 정체는 에이프릴 진솔(이진솔)…‘라라랜드는 2R 진출’ #정체 #누구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3.18 19: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복면가왕’ 할리퀸은 에이프릴 진솔(이진솔)이었다.
 
18일 mbc ‘복면가왕’ 1라운드에는 복면가수 라라랜드와 할리퀸이 출연해 샵의 ‘스위티’를 불렀다.
 
지난주 가왕석을 위협하는 실력파 가수들의 도전에도 불구하고 ‘동방불패’가 흔들림 없는 무대로 가왕 자리를 지켜내 2연승의 승전보를 울렸다.

이번에도 변함없는 실력으로 3연승을 이뤄낸다면 ‘레드마우스’와 ‘캣츠걸’ 그리고 ‘코스모스’ 다음으로 다 연승 가왕의 대열에 진입할 수 있는 상황.
 
하지만 동방불패의 연승가도는 쉽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특히 주목 받고 있는 인물은 복면가수 라라랜드.

그는 연예인판정단들로부터 상당한 실력자라는 찬사를 들었다.

결국 이 찬사대로 라라랜드가 승리해 2라운드로 진출했고 할리퀸은 자신의 정체를 공개했다.

정체 공개 무대에서 할리퀸은 벤의 ‘오늘은 가지마’를 불렀다.
 

이후 1절이 끝나자 할리퀸은 자신의 정체를 공개했다. 

그의 정체는 바로 에이프릴의 리드보컬 진솔(이진솔).

그는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성숙한 목소리와 가창력을 선보여 보는 이들이 놀라게 했다.
 
mbc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