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윤식당2’ 정유미X윤여정, 국적 불문 전세계 손님 ‘잡채 정말 맛있다’ ‘감탄사 연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3.16 22:3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윤식당2’에서는 잡채가 인기메뉴로 손님들의 입맛을 사로 잡았다.

16일 tvN 에서 방송된 ‘윤식당2’에서는 2호점 마지막 영업의 모습이 그려졌다.

 

tvN‘윤식당’방송캡처
tvN‘윤식당’방송캡처

 
마지막 영업을 하는날 식당 안과 밖은 가족 손님들로 가득찼다.
 
지난 시간에 윤식당이 지역 신문에 소개된 터라 소문을 듣고 찾아온 손님들이 많았다.
 
특히 대만에서 온 여성 손님은 야외 테이블 옆자리에 자리 잡은 아이와 함께 온 부부에게 자신들이 먹어본 잡채를 권했고 아이도 맛있게 먹는 모습이 나왔다.
 
또 실내 테이블에도 잡채는 인기였는데 한 여성 손님이 “좀 더 매운 맛이면 좋겠다”라고 말했고 박서준에게 한국의 핫소스 고추장을 가져다줬다.
 

고추장을 잡채에 섞어서 맛을 본 여성손님은 처음에 “맵지 않다”라고 했지만 나중에는 “입에서 불이 나올 것 같다”며 와인을 마시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tvN 방송 예능프로그램 ‘윤식당2’은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