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文대통령, 일본 아베 총리와 정상 통화 가져…빠른 시일내 한˙중˙일 정상회담 개최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03.16 21:50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문제인 대통령과 일본 아베 신조 총리가 한˙일 정상 통화를 가졌다. 

16일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문재인 대통령이 아베 총리와 함께 한반도 정세 변화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총리는 이날 오후 4시 30분부터 5시 15분까지 약 45분간 정상 통화를 진행했다. 

통화에서 아베 총리는 한반도 비핵화에 대한 북한의 태도 변화에 주목하고 이를 이끌어낸 문재인 대통령의 리더십을 높이 평가했다. 

이에 문재인 대통령은 “현재와 같은 긍정적인 변화는 아베 총리가 기울여준 적극적 관심과 노력 덕분”이라고 회답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문재인 대통령은 “한반도의 평화가 남북 정상회담만으로는 가능하지 않다”라고 말하며 “일본과의 관계도 개선돼야 남북 관계도 진전이 이루어진다”라고 강조했다. 

뉴시스 제공

아베 총리는 2002년 9월 고이즈미 준이치로 총리의 평양선언 상황을 언급하며 북일 대화의 가능성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내기도 했다. 

한˙일 두 정상은 남북 관계가 진전됨에 따라 일본인 납치자 문제를 포함한 북한과 일본 사이의 현안을 해결하기 위해 두 나라가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두 정상은 한˙중˙일 3국 정상회담을 가급적 이른 시기에 개최하는데 뜻을 모으기도 했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