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미스티’ 김남주, 지진희에게 임태경과의 과거 고백하지만 믿지 못해 ‘오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미스티’에서는 김남주가 지진희에게 임태경과의 과거를 고백했다.
 
9일 방송된 jtbc 금토드라마 ‘미스티’에서는 은주(전혜진)가 태욱(지진희)에게 명우(임태경)가 혜란(김남주)때문에 살인자로 교도소에 다녀온 사실을 말해줬다.

 

jtbc‘미스티’방송캡처
jtbc‘미스티’방송캡처

 

은주의 말을 듣고 태욱(지진희)은 괴로워하다가 혜란에게 자신 때문에 명우가 사람을 죽였다는 고백을 들었다.
 
하지만 태욱(지진희)은 혜란의 고백이 은주(전혜진)에게서 들었던 내용과 다르다는 것을 느끼고 “그게 다냐?”라고 물었고 혜란은 “그렇다”라고 답했다.
 

태욱(지진희)은 방을 나가자 혜란(김남주)을 믿지 못하는 스스로에게 화가나서 오열을 하며 술잔을 깨뜨리면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줬다.
 
jtbc 금토드라마‘미스티’는 매주 금요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