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JTBC 온에어 뉴스룸’, 임인자 감독 출연…‘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 #미투운동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2.26 21:2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뉴스룸’에 임인자 감독이 출연했다.
 
26일 JTBC ‘뉴스룸’에서는 임인자 감독이 출연했다.

지난 22일 뜻을 함께하는 연극계 사람들이 모여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이라는 모임을 개설, 페이스북에 성명문을 발표했다.

국내에서 시발점이 된 문학계·연극계는 물론 이제 뮤지컬계와 힙합 등 여타 장르까지 번진 미투운동이 현재 연극계에서 가장 활발하게 화제가 되며 지지를 얻고 있다.

임인자 감독 역시 이러한 운동에 함께 참여하는 연극인으로서 관심을 끌었으며 오늘 인터뷰까지 진행했다.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JTBC ‘뉴스룸’ 방송 캡처

1:1 인터뷰에 다소 긴장을 한 듯한 그. 하지만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에서 피해자 중심으로 미투운동을 전개할 것이라는 의사는 확실히 밝혔다.

이하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 성명서 전문.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을 시작하며

이제야 고백합니다.
피해자들의 용기 있는 발언을 시작으로 우리는 이제야 우리 안 폭력의 실체를 마주하게 되었습니다. 그것은 권위에 순응한 우리 자신이었고, 위계 구조였으며, 침묵의 카르텔이었습니다. 실체를 알고 있으면서도, 또는 실체를 제대로 모른 채 침묵했고 방관했고 무지했던 점에 대해 피해자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은 2018년 2월 21일 연극계 내의 성폭력 사태에 대처하고 용기 있는 발언을 지지하고 동참하고자 모인 개개인의 연극인들이 반성하고 논의하고 토론하며 함께 행동하기를 결의했습니다.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은 성폭력 및 위계에 의한 모든 폭력에 반대합니다.
그동안 연극 현장에서는 다양한 층위의 폭력이 있었고, 위계적 구조에 의해 더욱 강화되었습니다. 우리는 한국사회의 권위주의적이고 남성중심적인 문화가 무대뿐만 아니라, 창작 과정까지 고스란히 이어지는 것을 직시하고 성찰하지 못했습니다. 그러한 구조 속에서 성폭력은 은밀하면서도 직접적으로 이뤄졌고, 심지어 ‘관행’이라는 기만적인 표현으로 학습되고 묵인되었습니다. 연극 현장의 위계와 권력은 학교의 권위와 밀착되어 연극을 시작하는 학생들에게도 그 폭력이 연결되고 있습니다.

누구도 끊어 낼 수 없었던 권위주의 문화와 위계에 의한 폭력, 그리고 모든 성차별과 성폭력 문제까지, 이러한 폐단의 고리를 끊어내고자, 우리는 모이고 연대하고자 합니다. 함께 하겠습니다. 또한 지금도 혼자 고민하고 계실 수많은 피해자들에게 힘이 되겠습니다. 이 모든 것의 시작은 오랜 고통을 뚫고 미투(#metoo) “나도 고발한다”라는 용기 있는 행동으로부터 시작하였음을 잊지 않겠습니다. 그리고 “함께”(#withyou) 하겠습니다.

우리의 행동을 시작합니다.

1. 피해자를 중심으로 생각하고 행동하겠습니다.
피해발언은 자신의 고통을 직시한 후 수많은 위협 요소를 무릅쓰고 하는 용기 있는 ‘나’의 목소리입니다. 그리고 ‘나’의 목소리를 내기 위한 ‘우리’입니다. 어떠한 순간에도 ‘우리’가 ‘나’의 목소리를 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2. 가해자나 가해자를 보호하는 사람과 절대로 함께 하지 않겠습니다.
아직 공개되지 않은 가해자도 많을 것입니다. 가해자가 속해 있거나 가해자를 보호하는 단체와는 어떤 행동도 함께 하지 않겠습니다.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에 가해자가 포함되어 있을 경우에는 꼭 말씀해주세요. 절대로 함께 하지 않겠습니다.

3. 피해사실을 알릴 수 있는 상담창구를 마련하겠습니다.
지금도 말하지 못한 수많은 피해자들이 계실 것입니다. 상담 또는 피해사례에 대한 접수는 피해자가 원하는 방식에 따라 진행하겠습니다. 많은 법률 자문 및 전문가 집단이 연대의 뜻을 밝혔습니다. 이에 대한 정보 공유 및 연결을 돕겠습니다. 자체적인 또는 여성단체 등과 협력한 전화/대면상담이 가능하도록 점차 창구를 확대해 나가겠습니다.

4. 피해자에 대한 2차 가해에 단호히 대처하고, 2차 피해가 이뤄지지 않도록 대응하겠습니다.
언론 또는 인터넷에서 이뤄지는 2차 피해에 적극적으로 행동하겠습니다. 신원이 노출되지 않는 것은 물론이고, 주변에 알려지는 2차, 3차 가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습니다. 2차 가해 집단과는 협력하지 않고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은 건강한 연극 생태계를 위한 시작임을 선언합니다. 우리는 권위가 아닌 수평적인 구조에서 서로를 바라볼 것입니다. 더 이상 성폭력 및 위계에 의한 폭력으로 고통 받고, 연극을 떠나는 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함께 행동하겠습니다. 용기 있는 발언이 이어지고 있는 바로 지금 이 순간까지도 여전히 이들의 발언을 막고, 두려움을 심어주고자 하는 모든 악의적 행위에 단호히 대처하겠습니다. 뜻을 함께하는 연극인이라면 누구라도 함께 행동해 주십시오. 그리고 함께 하겠습니다. With you!

2018년 2월 22일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 일동

□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 피해신고센터
theaterwithyou@hotmail.com (상담 및 제보만 가능합니다)
□ '성폭력 반대 연극인 행동'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theaterwithyou/
□ 문의
theaterwithyou.press@hotmail.com

 
JTBC 뉴스룸은 매일 저녁 8시에 방송된다.
 
또한 TV 뿐만 아니라 JTBC 온에어를 통해서도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