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식입장] ‘손 꼭 잡고’ 제작진 측, “최일화 성추행 고백, 해당 배역 교체 최종 결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최일화는 최근 성추행을 고백했다.

25일 최일화는 한 매체를 통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라는 말을 시작으로 과거 성추행에 대해 직접 고백, 사과했다.

26일 최일화가 출연 예정이었던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제작진이 입장을 발표했다.

제작진에 따르면 “25일 밤 최일화는 성추행 고백 후 내부 논의를 통해 해당 배역을 교체 하기로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혹여나 촬영현장에서 성추행, 성희롱 사건이 일어날 경우에도 제작진은 엄중하게 대처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또 “‘손 꼭 잡’의 촬영이나 방송은 차질없이 진행될 예정이다. 제작진은 드라마에 기대를 갖고 계신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솔직한 심경을 밝혔다.

최일화 그는 누구인가. 

최일화 / DSB 엔터테인먼트
최일화 / DSB 엔터테인먼트

최일화는 연극 배우로 연기 활동을 시작했다. 2004년 연극 ‘삼류배우’로 시작됐다.

연극 이외에도 공연, 영화, 방송까지 종횡무진 다양한 활동을 펼쳐 많은 시청자들에게 인상깊은 연기를 선보였다.

MBC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제작진 공식입장

안녕하세요.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손 꼭 잡고, 지는 석양을 바라보자’ 제작진 입니다.
제작진은 지난 25일 밤 최일화씨 성추행 고백 후 내부 논의를 통해 해당 배역을 교체 하기로 최종 결정하였습니다
앞으로 혹여나 촬영현장에서 성추행, 성희롱 사건이 일어날 경우에도 제작진은 엄중하게 대처할 예정입니다.
‘손 꼭 잡고’의 촬영이나 방송은 차질없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제작진은 드라마에 기대를 갖고 계신 시청자와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