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복면가왕’ 동방불패, 병풍맨과 대결한 그의 정체는 손승연?…‘그는 누구일까’
  • 이정범 기자
  • 승인 2018.02.25 17:3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정범 기자] ‘복면가왕’ 병풍맨-동방불패가 남다른 무대를 선보였다.
 
25일 mbc ‘복면가왕’에서는 복면가수 병풍맨과 동방불패가 2라운드 대결을 펼쳤다.
 
오늘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복면을 뚫고 흘러나오는 매혹의 가왕 ‘집시여인’의 두 번째 방어전 무대가 공개된다.

이날 가왕 후보 결정전 무대를 앞둔 도전자들의 각오는 방송 전부터 화제가 됐다.
 
‘복면가왕’ 측은 “왕좌에 앉고 싶다!”, “내가 밑에서 올려다보고 있지만 이제 곧 내가 내려다 볼 것이다”며 가왕에 대한 굳은 의지를 선보였다고 방송 전에 미리 공개했다.

두 사람의 대결 가운데에선 병풍맨이 포문을 열었다.

그는 박원의 ‘이럴거면 헤어지지 말았어야지’를 열창했다.

병풍맨은 감성적이면서도 선 굵은 목소리로 시선을 강탈했다.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mbc ‘복면가왕’ 방송 캡처

열창 중 정말로 흐느끼는 모습으로 관객들을 울린 병풍맨.

그의 무대가 끝난 이후엔 동방불패가 에일리의 ‘유앤아이’를 선보였다.

동방불패는 그 이름 그대로 폭발적인 가창력을 선보여 관객들을 단숨에 사로잡았다.

동방불패의 끝을 모르고 올라가는 고음과 성량에 시청자들은 손승연과 같은 여성 보컬들을 정체로 꼽고 있다. 과연 시청자들의 추측대로 동방불패는 손승연일까.

과연 둘 중 승자는 누구일까.  그들의 정체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다.

도대체 두 사람은 누구일까.
 
mbc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