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정치부회의’ 운영위, 여야공방 치열…

  • 박지민 기자
  • 승인 2018.02.21 18:01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민 기자] 국회가 정상화되며 회의가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다.

21일 방송 된 JTBC ‘정치부회의’ 는 오늘 진행 된 국회 회의 이슈에 대해 다뤘다.

2월 국회 정상화 이틀 째인 오늘 21일. 운영위, 법사위, 외통위를 비롯한 8개 상임위 전체회의가 한참 진행중이다.

그 중에서도 역시 하이라이트는 청와대 업무보고가 이뤄지고 있는 운영위.

임종석 비서실장, 정의용 국가안보실장 등 청와대 주요 인사가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여야공방이 일찌감치 예고됐다. 임종석 비서실장은 회의에 앞서 국회에 감사 인사를 전했다.

운영위의 분위기는 꽤 살벌했다. 야당의원들의 공세가 쏟아졌기 때문.

특히 자유한국당은 소속 의원들이 연루 된 강원랜드 채용비리 수사 외압의혹 수사를 정치보복이라 주장하면서 수사중단을 요구했다.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쳐
JTBC ‘정치부회의’ 방송 캡쳐

곽상도 자유한국당 의원은 임종석 비서실장에게 “어느 장사가 3년 검찰수사를 버팁니까. 민간인이 됐을 때 4년, 5년 수사 한 번 받아보세요. 그럴 용의 있습니까?” 라고 말했다.

이에 임종석 비서실장은 그 질문을 왜 자신에게 하는지 알 수 없어 어리둥절한 표정으로 “제가요? …제가 답변드릴 질문이 아닌 것 같습니다만…” 라고 답했다.

여야가 치열한 공방을 벌이며 정치권의 관심이 이에 모아지고 있다.

JTBC ‘정치부회의’ 는 매주 월-금 오후 17시 10분에 방영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