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으라차차 와이키키’ 김정현, 정인선을 만나러 온 고원희 팬티 훔치는 변태 남자에게 ‘질투폭발’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2.20 23:43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김정현이 정인선을 찾은 남자에게 질투를 하는 모습이 나왔다.
 
20일 방송된 jtbc 월화 드라마‘으라차차 와이키키’에서는 윤아(정인선)가 요리교실에서 상현을 만나게 됐고 동구(김정현)는 쉐어하우스에 놀러온 상현이 탐탁치 않았다.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jtbc‘으라차차 와이키키’방송캡처

 
동구(김정현)는 두식(손승원)과 서진(고원희)에게 “저 사람 눈빛이 이상하지 않냐?"라고 물었고 모두들 “아니다”라고 답했다. 
 
하지만 상현이 집안을 돌아다니며 윤아(정인선)의 물건을 만지거나 옷을 입는 모습을 포착했다.
 

결국 처음에는 믿지 않던 친구들은 상현이 서진(고원희)의 팬티를 훔치면서 변태라는 사실을 알게 되면서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자아내게 했다.
 
한편, jtbc 월화드라마‘으라차차 와이키키’는 매주 월요일, 화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