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천만홀릭 커밍쑨’, 영화 ‘게이트’ 배우진 23일 출연

  • 김희주 기자
  • 승인 2018.02.19 14:59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희주 기자] ‘커밍쑨’ 첫 게스트로 ‘게이트‘ 출연진이 함께 한다.

19일 채널A는 영화 ‘게이트’의 주연 배우 정려원, 임창정, 정상훈이 채널A의 새 영화 예능 프로그램 ‘천만홀릭, 커밍쑨’(이하, ‘커밍쑨’)의 첫 게스트로 출연한다고 전했다.

정려원과 임창정, 정상훈은 지난 12일 ‘커밍쑨’ 첫 녹화에 참여해 영화 ‘게이트’에 대해 이야기를 나눴다.

최근 예능에서 좀처럼 보기 힘든 배우인 정려원은 이날 더욱 주목을 받았다. MC 신동엽이 “예능 프로그램에 굉장히 오랜만에 나왔다”라고 하자 정려원은 “프로그램 이야기해도 되는 건지…”라고 망설이다가 “‘야심만만’ 이후로 처음 (스튜디오) 예능에 나왔다”라고 말해 주변 사람들의 눈이 휘둥그래지게 했다.

이날 임창정과 정상훈은 특유의 재치 있는 입담을 뽐냈고, 세 배우의 유쾌한 케미로 녹화장에선 웃음이 끊이질 않았다는 후문이다. 세 배우가 과연 방송에서 어떤 에피소드를 들려줄지 관심이 집중된다.

제공-채널A
제공-채널A

‘커밍쑨’은 개봉을 앞둔 영화의 주연 배우들과 감독이 출연해 깊이 있는 영화 이야기를 나누는 고품격 영화토크쇼다.

MC 군단으로 신동엽, 은지원, 김기방, 경리, 이원석이 출격해 천만 배우들과 영화에 대해 열띤 대화를 나눈다.

‘커밍쑨’은 23일 밤 9시 30분 첫 방송 예정이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