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공일오비(015B), 마지막 리메이크 프로젝트 ‘텅 빈 거리에서’ 공개…기대 만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015B가 떴다.

13일 공일오비(015B) 측은 리메이크 프로젝트 ‘Anthology’의 마지막 곡이 당일 공개된다고 밝혔다.

이번 곡은 1990년 발표된 1집 ‘015B’의 수록곡이자 데뷔곡인 ‘텅 빈 거리에서’이다.

‘텅 빈 거리에서’는 015B에게는 데뷔곡 이상의 의미를 담고 있는 곡이다.
 
멤버 정석원과 장호일 역시 이번 프로젝트의 마지막 곡으로 남겨두는 등 애정을 쏟았다.
 
특히 의도적으로 현대적인 재해석을 하지않고 원곡의 편곡을 그대로 재연주해 눈길을 사로잡고있다.
 
또한 당시 사용했던 악기들도 어렵게 구해 녹음을 진행했다는 후문이다.

공일오비 ‘텅 빈 거리에서’ 이미지
공일오비 ‘텅 빈 거리에서’ 이미지

멤버들은 러닝타임까지도 원곡과 동일하며 당시의 감정을 살리기 위해 015B의 초기 멤버인 ‘조성민’이 코러스로 참여했다고 말했다.

015B 멤버들은 물론 팬들에게까지 의미가 있는 노래 ‘턴 빈 거리에서’의 객원보컬을 고민했다고 이야기했다.

그들은 감성적인 발라드의 대명사인 ‘먼데이 키즈’에게 의뢰를 하며 프로젝트가 성사됐다고 말했다.

‘먼데이 키즈’는 최근 ‘가을안부’로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르고 있다.

먼데이 키즈는 곡의 완성도를 위해 여러번의 녹음 과정을 거쳤을 정도로 곡에 대한 애착을 보여줬다.

‘텅 빈 거리에서’는 기존에 발매됐던 신현희와 김루트 ‘친구와 연인’, 윤종신 ‘엄마가 많이 아파요’, 오왠 ‘세월에 흔적 다 버리고’, 카더가든 ‘그녀의 딸은 세살이에요’, 심규선 ‘어디선가 나의 노랠 듣고 있을 너에게’에 이은 ‘015B Anthology’의 마지막 음원이다.

‘텅 빈 거리에서’는 13일 오후 6시 주요 음원사이트에서 공개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