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포항 지진, 또 지진 일어나 ‘규모 4.6’…84차례 여진 중 가장 큰 규모
  • 권미성 기자
  • 승인 2018.02.11 08:57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미성 기자] 포항에서 규모 4.6 지진이 발생했다.

지난해에 일어난 강진의 여진 중 가장 큰 규모다.

11일 기상청은 “새벽 5시 3분 3초에 경북 포항시 북구 북서쪽 5km 지역에서 규모 4.6 지진이 발생했다. 지난해 11월 15일 포항지진의 여진으로 분석된다”고 밝혔다.

이 지진에 이어 35분 뒤인 오전 5시 38분 6초 규모 2.1의 지진이 포항시 북구 북서쪽 7km 지역에서 또 발생했다. 발생 깊이 10km이다.

포항지진 / 기상청
포항지진 / 기상청

 

규모 4.6 지진은 지난해 11월 15일 규모 5.4의 포항지진이 발생한 뒤 이어진 여진 가운데 가장 큰 규모다.

이전까지 가장 큰 여진은 지진 당일 발생한 규모 4.3 지진이었다.

지금까지 포항지진의 여진 가운데 2..0 이상은 모두 84회가 발생했다.

규모 2.3~3.0 미만이 76회 발생했고 3.0~4.0 미만 6회, 4.0~5.0 미만 2회이다.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