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비디오스타’ 김호영-임태경, 걸걸한 입담 배출 “드디어 너의 시대야”

  • 김현서 기자
  • 승인 2018.02.06 18:32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현서 기자] 김호영과 임태경이 만났다.
 
6일 방송될 ‘비디오스타-전설의 주먹구구(口口) 특집! 해치지 않아요’편에서는 연예게 ‘주먹의 전설’ 이동준, 임태경, 윤형빈과 ‘주먹을 부르는 마우스 파이터’ 김호영이 출연해 독특한 콜라보를 선보이며 웃음과 재미를 책임진다.
 
지난 12월 ‘라디오스타’에서 특유의 입담과 화려한 인맥으로 시청자들을 휘어잡은 뮤지컬 김호영이 ‘비디오스타’에 찾아왔다.
 
이날 김호영은 절친 비가 ‘라디오스타’를 보고 연락해 “드디어 너의 시대야”라며 축하를 해줬다고 전했다.
 
비디오스타 캡처
비디오스타 캡처


그는 “라디오스타에 나왔던 제 모습이 실제 저의 모습이에요”라고 밝히며 “책상 두드리고 말도 재밌게 하니 신선하게 다가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다른 친구들도 “드디어 널 알아봤다”고 자신감 있게 밝혔다.
 
한편 뮤지컬부터 연기까지 섭렵한 크로스오버 테너이자 만능 엔터테이너 임태경은 이날 평소의 황태자 이미지와는 다른 면모를 보여 스튜디오를 놀라움의 연속으로 빠뜨렸다.
 
4살 때부터 복싱과 태권도를 배웠다는 임태경은 “노는 고등학생 형들이 매일 권투 글러브 2세트를 갖고 저를 데리고 다녔다”고 말했다.  
또한 임태경은 초등학생 시절 맨주먹으로 돌덩이를 격파했다는 믿기 힘든 이야기도 전했다.
 
녹화 내내 위인전 수준의 자랑을 늘어놓던 임태경은 현장에서 전통 무예 검술과 맨주먹 송판 격파를 선보여 모두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김호영과 임태경의 유쾌한 입담은 6일 저녁 8시 30분에 ‘비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추천기사

해외토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