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불타는 청춘’ 강수지, 김국진의 시 ‘문’ 보고 눈물 흘린 사연 새삼 화제

  • 정희채 기자
  • 승인 2018.01.29 11:26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희채 기자] 강수지가 누리꾼들 사이에서 화제다.
 
최근 한 커뮤니티 사이트에서는 ‘강수지를 멍하게 만들어 버린 김국진의 시’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게재된 내용은 강수지와 김국진이 출연하는 ‘불타는 청춘’에 한 부분을 게재한 모습이다.
 
이어, 방송에서는 김국진이 강수지에게 직접 쓴 시인 ‘문’을 선물했고, 시를 읽은 강수지는 눈물을 흘리는 모습이다.
 
해당사진 / 커뮤니티 사이트
해당사진 / 커뮤니티 사이트

해당사진 / 커뮤니티 사이트
해당사진 / 커뮤니티 사이트

 
김국진이 직접 쓴 시 ‘문’은 “똑똑똑. 누구니?. 수지예요!. 너구나. 넌 두드릴 필요 없단다”라고 적혀져 있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참 사랑꾼이신듯 저 시를 놓고보면”, “진심이 담겨있어서 그런가ㅜㅜㅎㅎㅎ 감동이네여”, “진짜 두 분 너무 잘어울림 ㅎㅎㅎ”, “아 뭐야 나 왜 눈물나는 거야 ㅜㅜㅜ” 등의 반응을 보였다.
 
‘불타는 청춘’은 매주 화요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