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나쁜 녀석들2’ 송영창, 김홍파와 손잡고 김유석에게 “나 시장 다시 될 수 있게 만들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나쁜 녀석들’에서 송영창이 김유석에게 큰소리를 냈다,
 
27일 방송하는 OCN 주말드라마‘나쁜 녀석들: 악의도시’에서는 악의 카르텔의 고리였던 조영국(김홍파)이 자진 출석한 이유는 현 지검장 준혁(김유석)이 자신이 원하는 것을 들어주겠다는 조건을 세웠기 때문이었다.
 
OCN ‘나쁜 녀석들’방송캡처
OCN ‘나쁜 녀석들’방송캡처

 
그러나 준혁(김유석)이 자신의 조건을  들어주지 않자 서원시장(송영창)을 만나 “눈치나 보고 살아라. 엄한 몸 비위 맞추지 말고”라고 말라며 준혁(김유석)의 약점을 알려줬다.
 
서원시장(송영창)은 일강(정석원)에게 특수 3부가 숨기는 비밀에 대해 물었고 준혁(김유석)의 눈치를 보는 대신 할말을 하게 됐다.
 
서원시장은 준혁(김유석)에게 “난 시장이야. 시민들이 뽑은 거라고 그러니 내 말들어?”라고 소리쳤다.
 
이어 앞으로 “내가 다시 시장이 될수 있도록 해라”고 말하면서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했다.
 
한편, OCN 주말드라마 ‘나쁜 녀석들: 악의도시’은 매주 토,일 밤 10시 2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