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막돼먹은 영애씨’, 옛직원인 기웅을 우연히 만난 영애의 속마음은?

  • 박지완 기자
  • 승인 2018.01.23 22:18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지완 기자] ‘막돼먹은 영애씨’, 영애는 한때 본인을 짝사랑하던 기웅을 우연히 만나게 되었다.
  
23일 방송된 tvN‘막돼먹은 영애씨’시즌 16에서는 직원들끼리 식사를 하러간 레스토랑에서 옛 낙원사 직원이였던 연하남인 기웅을 만나게 된다.
 
한때 영애를 짝사랑하던 기웅을 우연히 만났고, 추레하게 입고 있던 영애는 다소 난처한 표정을 지었다.

tvN‘막돼먹은 영애씨’시즌 16 방송캡쳐
tvN‘막돼먹은 영애씨’시즌 16 방송캡쳐

 
레스토랑에서 우연히 마주친 낙원상사의 엣직원인 기웅과 영애는 계산을 하다가 또 다시 마추쳤다.
 
영애는 오랜만에 만난 기념으로 기웅의 밥값까지 계산하는 호의를 베풀었다.
 
그러나 영애는 비용이 생각보다 많이 나와 당황한 표정을 지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규현은 모든 일상을 수민과 연결지으며 생각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tvN‘막돼먹은 영애씨’시즌 16는 매주 화요일 오후 9시 50분에 방송된다.

추천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