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uantcast
[리뷰] ‘황금빛 내인생’ 신혜선, 박시후에게 “그 동안 고생 많았어요” ‘마지막 키스’
  • 배수정 기자
  • 승인 2018.01.14 20:05
  • 댓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수정 기자] ‘황금빛 내인생’에서는 신혜선이 박시후에게 냉정하게 선을 그었다.
 
14일 방송된 KBS2 ‘황금빛 내인생’에서는 도경(박시후)는 지안(신혜선)이 여전히 자신의 손을 잡아주지 않는것에 서운함으로 견딜 수 없었다.
 
KBS2 ‘황금빛 내인생’방송캡처
KBS2 ‘황금빛 내인생’방송캡처
 
 
지안(신혜선)은 도경(박시후)의 마음을 받아줄 수는 없지만 여러 상황을 버티고 있는 도경이 안쓰럽다.
 
하지만 도경(박시후)은 지안(신혜선)의 매몰찬 말에 충격을 받고 눈이 내리는 운동장을 뛰고 몸살에 걸리고 말았다
 
도경은 “서지안, 너는 정말 내 말을 안들어줘. 고집이 너무 세. 사랑하는데 안되는구나”라고 말했다.
 
지안은 “그동안 고생 많았어요”라고 말하고 잠이든 도경의 입술에  키스를 했다.
 

아픈 도경을 보는 지안은 마음이 아프지만 참을 수 밖에 없으면서 시청자들에게 안타까움을 전해줬다.
 
한편, KBS2 에서 방송된 주말드라마 ‘황금빛 내인생’은  토요일, 일요일 밤 7시 55분에 방송된다.